주일4부 주일밤예배

밤이 깊고 낮이 가까왔으니

  • 추천 0
  • 조회 1453
  • 2017-03-05
오디오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 밤이 깊고 낮이 가까왔으니 (로마서13:11-14)

11 또한 너희가 이 시기를 알거니와 자다가 깰 때가 벌써 되었으니
이는 이제 우리의 구원이 처음 믿을 때보다 가까왔음이니라
12 밤이 깊고 낮이 가까왔으니 그러므로 우리가 어두움의 일을 벗고 빛의 갑옷을 입자
13 낮에와 같이 단정히 행하고 방탕과 술취하지 말며 음란과 호색하지 말며 쟁투와 시기하지 말고
14 오직 주 예수 그리스도로 옷입고 정욕을 위하여 육신의 일을 도모하지 말라. 아멘

추천 0

주일4부 주일밤예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보기 듣기 다운 조회
459 내가 애타하지 않더냐 2018-04-22 - 132
458 강권하여 데려다가 내 집을 채우라 2018-04-15 - 569
457 죄와 사망 권세를 이기신 예수 2018-04-01 - 1001
456 예수 이름으로 주신 고난의 능력 2018-03-25 - 617
455 [교회 설립 32주년 감사예배] 이기는 영적생활 2018-03-18 - 477
454 항상 기도에 힘쓰라 2018-03-11 - 656
453 [동계성회 결산 감사예배] 예수를 아는 지식만이 고상하다 2018-03-04 - 650
452 선한 말을 하여 은혜가 되게 하라 2018-02-25 - 762
451 값없이 전하는 복음 2018-02-18 - 569
450 하나님의 법으로 살자 2018-02-11 - 717
449 우상숭배자는 불과 유황으로 타는 못에 참예한다 2018-02-04 - 272
448 나의 명령대로 행하면 나의 친구라 2018-01-28 - 699
447 찾고 찾으면 나를 만나리라 2018-01-21 - 839
446 [직장실업인 감사예배] 영혼이 잘됨같이 범사가 강건하기를 2018-01-14 - 360
445 그리스도의 보배로운 피 2018-01-07 - 1238
444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 2017-12-31 - 887
443 참된 양식 참된 음료 2017-12-24 - 830
442 살과 피를 마시는 자의 영생 2017-12-17 - 909
441 심한 통곡과 눈물로 간구하신 예수 2017-12-10 - 952
440 기도로 최후의 승리를 가지라 2017-12-03 - 1025
위로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