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화예배

[수화] 나의 고난을 담당하신 주

  • 추천 0
  • 조회 137
  • 2017-04-02
오디오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 나의 고난을 담당하신 주 (사 53:4~6)

4 그는 실로 우리의 질고를 지고 우리의 슬픔을 당하였거늘 우리는 생각하기를
그는 징벌을 받아서 하나님에게 맞으며 고난을 당한다 하였노라
5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을 인함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을 인함이라
그가 징계를 받음으로 우리가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음으로 우리가 나음을 입었도다
6 우리는 다 양 같아서 그릇 행하여 각기 제 길로 갔거늘
여호와께서는 우리 무리의 죄악을 그에게 담당시키셨도다. 아멘

추천 0

수화예배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보기 듣기 다운 조회
301 [수화] 자기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사 2017-06-11 - 43
300 [수화] 성령을 선물로 받으라 2017-06-04 - 24
299 [수화] 성령으로 잉태된 예수 2017-05-28 - 38
298 [수화] 예수만이 생명이다 2017-05-28 - 76
297 [수화] 성령으로 이끌려라 2017-05-21 - 108
296 [수화] 하나님 말씀대로 행하며 살라 2017-05-14 - 105
295 [수화] 예수 안에서 부모와 자녀의 사랑과 효도 2017-05-07 - 84
294 [수화] 주여 나를 도우소서 2017-04-30 - 46
293 [수화] 분명한 믿음으로 하는 신앙생활 2017-04-23 - 200
292 [수화] 부활의 생명의 새 법 2017-04-16 - 156
291 [수화] 자신의 몸을 생축으로 드리신 예수 2017-04-09 - 85
290 [수화] 나를 위한 예수의 고난 2017-04-09 - 146
289 [수화] 나의 고난을 담당하신 주 2017-04-02 - 138
288 [수화] 예수로 영육의 고난을 해결하라 2017-03-26 - 100
287 [수화] 마귀의 궤계를 알고 이기자 2017-03-19 - 252
286 [수화] 보배로운 어린양의 피 2017-03-12 - 128
285 [수화] 밤이 깊고 낮이 가까왔으니 2017-03-05 195
284 [수화] 믿음의 기도에 불가능은 없다 2017-02-26 - 256
283 [수화] 구하라 그리하면 이루리라 2017-02-19 - 372
282 [수화] 너희는 이렇게 기도하라 2017-02-12 - 212
위로
아래로